‘디에이치자이 개포’ 4만3천명 몰려…주말 견본주택 ‘구름인파’

0
15

이른바 ‘로또 아파트’라 불리는 서울 강남구 개포주공8단지 재건축 모델하우스에 주말에만 4만여명이 다녀가는 등 강남권에서 동시에 분양한 아파트 견본주택이 방문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 강남구 일원동 개포주공8단지 재건축 아파트인 ‘디에이치자이 개포’ 모델하우스에는 지난 16일 개관 첫날 1만5천명, 둘째날에는 1만2천명이 현장을 찾는 등 개관 이후 사흘 동안 4만3천여명이 다녀갔다.

첫날에는 새벽 6시부터 예비 청약자들이 몰리기 시작해 대기 인파가 많아 밤 9시까지 모델하우스를 연장 운영했으며, 둘째 날에도 저녁 8시까지 2시간 더 개관 시간을 연장했을 정도다.

오는 19~20일에는 특별공급 신청 및 당첨자 발표로 견본주택이 이틀간 문을 닫을 예정이어서 휴일에는 더 많은 사람들이 몰렸다.

정부가 청약 과열을 막기 위해 위장전입 직권조사, 고강도 세무조사 등을 예고했으나 청약 열기를 꺾기에는 역부족이었다는 이야기가 나온다.

‘디에이치자이 개포’ 분양가는 3.3㎡당 4천160만원(주택도시보증공사 분양보증 발급 기준)으로 주변 시세보다 저렴하게 책정되면서 청약 과열이 우려된 가운데 중도금 집단대출이 불가능한 점이 청약경쟁률에 일부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된다.

분양 관계자는 “대기 시간이 길게는 6시간까지 걸릴 정도로 주말 내내 예비청약자들의 관심이 높았다”며 “상담 대기 인원이 수백명에 달할 정도로 열기가 뜨겁다”고 말했다.

한국자산관리연구원 고종완 원장은 “디에이치자이 개포는 강남권에서도 대단지 노른자위 입지 가치에 수억원의 시세차익이 예상되는 확실한 투자처인 만큼 상징성이 크지만, 이곳의 분양 성공이 서울 혹은 수도권 전체로의 확산 신호탄으로 예단하기엔 무리가 있다”고 말했다.

SK건설·롯데건설이 경기 과천시 주공2단지 아파트를 재건축하는 ‘과천위버필드’ 견본주택에도 오픈 이후 주말 사흘 간 2만6천여명이 다녀갔다.

과천 위버필드의 분양가는 전체 평형 평균 3.3㎡당 2천955만원으로 책정됐으며, 전용 59㎡ 타입만 중도금 40% 이자후불제 조건이 적용된다.

이 아파트도 당첨 시 억대 시세차익을 얻을 수 있다는 기대감이 퍼져 서울, 경기 지역에서도 적지 않은 관람객이 찾은 것으로 전해졌다.

분양 관계자는 “과천 위버필드는 지하철 4호선 정부과천청사역과 인접한 초역세권 단지에다 과천중앙고 등 명문학군이 도보권에 있는 등 교육, 교통, 생활환경 등 입지조건이 좋고, 차별화된 상품 설계로 실수요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HDC아이앤콘스가 강남구 논현동에 선보인 ‘논현 아이파크’ 모델하우스에는 개관 첫 날인 16일 5천여명이 다녀가는 등 주말 사흘 동안 2만여명이 방문했다.

이 단지의 분양가는 3.3㎡당 평균 4천15만원대로 결정됐으며, 소형 상품인 전용면적 47㎡는 중도금 40% 대출이 가능하다.

이 단지는 분양 가구 수가 99가구로 많지 않고 주상복합아파트여서 투자수요보다는 실수요자 중심으로 견본주택을 찾았다. 이 단지는 당첨자 발표일이 ‘디에이치자이 개포’와 같아 두 곳 동시 청약이 불가능하다.

이밖에 수도권에서 분양한 단지들의 모델하우스에도 주말 동안 수만명의 인파가 몰렸다.

인천광역시 서운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으로 공급되는 ‘계양 효성해링턴 플레이스’ 견본주택에는 16~18일 사흘간 3만5천여명이 찾았다.

이 단지는 전용 59·72·84㎡의 중소형 면적 위주로 구성됐으며, 서울까지 한번에 이어지는 ‘청라-강서 BRT’를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계양구는 인천에서 주택 노후도가 높은 곳이어서 일반분양 가구수가 1천131가구에 달하는 대단지 아파트 공급 소식에 관람객이 대거 몰린 것으로 보인다고 분양 관계자가 전했다.

중흥건설이 경기도 일산 고양 지축지구에서 선보인 ‘고양 지축지구 중흥S-클래스’ 견본주택에는 16~18일 사흘간 2만여명이 찾았다.

이 단지는 고양시 덕양구 지축동 일원에 전체 118만여㎡ 규모로 조성되는 공공주택지구인 고양 지축지구 중심에 위치해 있으며, 3호선 지축역을 걸어서 10분대에 이용 가능한 위치다. 전 가구가 실수요자들이 선호하는 중소형 평형으로 구성돼 있다.

분양 관계자는 “서울 접근성이 좋고 생활 인프라가 풍부한 데다, 단지 바로 인근에 유치원, 초등, 중학교가 개교 예정이라 학부모 수요자들의 반응이 좋다”고 말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