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여행] 한 장의 여행사진, 브라운스 베이의 한가한 오후

0
26

여름, 뉴질랜드의 여름은 맑은 공기 사이 강렬한 태양볕으로 열정을 품고 있다.
뉴질랜드의 중심도시 오클랜드의 도심에서 20분 거리에 있는 브라운스 베이는
여름을 즐기는 사람들로 가득하다.
섬나라 뉴질랜드의 여름 바닷가는 그러나, 한가하고 여유롭다.

                                           글 사진: 이민석

 

ⓒ True N Trusty 21세기 미디어 Media1
제보 및 보도자료 문의 themedia1@naver.com

더 마이스은은 언론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보도기사 정정 및 문의는 0232720503 편집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