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드래곤시티, 해외 호텔 셰프 교류 프로젝트 ‘셰프 시즌’ 실시

0
24

– 아코르호텔 그룹의 해외 호텔과 셰프 교류 통해 세계 각지의 미식을 선보이고 해외에 한식 소개하는 프로젝트

– 첫 시작으로 필리핀 럭셔리 리조트 ‘소피텔 필리핀 마닐라 플라자’와 셰프 교류 프로모션 실시

(더 마이스=박이슬 기자)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 서울드래곤시티가 해외 호텔과 셰프 교류를 통해 세계 각지의 미식을 선보이고 해외에 한식을 알리는 ‘셰프 시즌(Chef’s Season)’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용산에 위치한 서울드래곤시티는 세계적인 호텔 체인 아코르호텔 그룹의 4개 호텔 브랜드로 구성돼 있다. 서울드래곤시티의 ‘셰프 시즌’ 프로젝트는 아코르호텔 그룹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해외 호텔과 교류함으로써 세계 각지의 미식을 선보이고자 기획됐다. 올 한 해 동안 계절 별로 총 4회 진행된다.

‘셰프 시즌’ 프로젝트의 첫 시작으로, 서울드래곤시티는 오는 10일부터 17일까지 아코르호텔 그룹 계열 럭셔리 리조트 ‘소피텔 필리핀 마닐라 플라자’와 셰프 교류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프로모션 기간 동안 서울드래곤시티의 주현철 한식조리장과 소피텔 필리핀 마닐라 플라자의 마사아키 이시카와 일식 셰프가 서로의 호텔을 방문해 특별 메뉴를 선보인다.

먼저 서울드래곤시티의 프리미엄 올데이 다이닝 뷔페 ‘푸드 익스체인지’는 마사아키 이시카와 셰프의 정통 일식을 선보이는 ‘교토 스프링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마사아키 셰프는 일본식 정찬 ‘가이세키 요리’로 유명한 일본 교토에서 요리를 시작한 이후 해외 각지에서 30년 이상 경력을 쌓은 베테랑이다. 전채 요리부터 후식까지 특기인 가이세키 요리와 자신만의 요리법이 접목된 다채로운 메뉴를 선보인다.

사시미·스시 코너에서는 다시마에 말아 숙성한 도미, 식초에 절인 고등어, 껍질만 살짝 익힌 농어 등 다양한 사시미를 일본 전통 방식으로 선보인다. 숯불에 살짝 익힌 ‘아부리 마끼’, 작은 공 모양의 ‘테마리 스시’, 상자에 넣어 눌러 만든 ‘오시 스시’ 등 각종 스시와 장어 오믈렛 롤, 새우튀김 텐무스 등 이색적인 스낵 메뉴도 제공된다. 디저트 코너에서는 소금에 절인 식용 벚꽃이 들어간 사케를 비롯한 달콤한 일식 디저트가 준비된다. 가격은 런치 월~금요일 7만5,000원, 토~일요일 8만8,000원, 디너 일~목요일 8만5,000원, 금~토요일 8만8,000원으로, 기존과 동일하다(세금•봉사료 포함).

특히 푸드 익스체인지를 방문하는 모든 고객에게 마사아키 셰프의 시그니처 메뉴 4가지로 구성된 ‘젠사이(전채)’ 1접시를 테이블마다 무료로 제공한다. 일본풍 마요네즈를 곁들인 해산물, 신선한 참치와 성게 회, 소안심 스테이크와 폰즈 버터 소스, 얇게 채 썬 감자로 감싼 새우 튀김으로 구성돼 재료와 소스의 감칠맛이 입맛을 돋우는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프로모션 기간 동안 개인 인스타그램에 매장 이용 사진을 #서울드래곤시티 #푸드익스체인지 #셰프시즌 #교토스프링 해시태그와 함께 올리고 서울드래곤시티 인스타그램을 팔로우한 고객 중 한 명을 추첨해 2인 조식이 포함된 소피텔 필리핀 마닐라 플라자 2박 숙박권을 증정한다.

같은 기간 동안 주현철 서울드래곤시티 한식조리장은 소피텔 필리핀 플라자 마닐라의 고급 뷔페 레스토랑 ‘스파이럴(Spiral)’에서 한식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다수의 해외 호텔을 방문해 한식을 알린 경험을 살려 총 30여 종의 메뉴로 한식의 진수를 선보인다. 한국의 3가지 대표 장을 이용한 장어 고추장 구이, 목살 된장 양념 구이, 간장 소스 LA 갈비 및 즉석 라이브 스테이션에서 선보이는 비빔밥, 해물파전 등이 대표적이다. 현지 투숙객을 대상으로 보쌈, 겉절이, 간장게장 쿠킹 클래스도 진행해 한식의 다양한 매력을 알릴 예정이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