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부공원녹지사업소와 함께 시민과 자연이 공존하는 수목원 조성 활동 동참

  •  4월 2일, 서울푸른수목원에서 식재 행사 진행

(더 마이스=이귀연 기자)진에어(www.jinair.com)가 식목일을 맞아 서울 구로구에 위치한 서울푸른수목원에서 나무심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최정호 대표이사, 조현민 부사장을 비롯해 사내 봉사동아리나는 나비소속 객실승무원 등 약 50여명의 임직원이 참여했다.

이들은 창립 및 취항 10주년을 상징하는 10그루의 개벚지나무를 식재하고, 매년 식목일 마다 직접 심은 나무에 거름을 주는 등 식목일이 갖는 소중한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서울푸른수목원 내 조성한 진에어의 나비누리 생태공원 환경 개선 작업에도 힘을 보탰다. 특히 이번에 식재한 개벚지나무는 전국에 걸쳐 많이 산재되어 있는 수목으로, 5월에 꽃을 피워 나비들이 서식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데 적합하다.

이번 식재 행사는 진에어의 세이브 디 에어(SAVe tHE AiR) 환경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매년 진에어는 서울시 서부공원녹지사업소와 함께 시민과 자연이 공존하는 수목원 조성 활동에 동참해 오고 있다. 또한 진에어는 친환경 정책에 맞춰 회사의 모든 운영 차량을 전기차로 단계적으로 전환하는 등 다양한 환경보호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오고 있다.

한편 진에어는 교체 공항 연료 최소화, 단축 항로 설정으로 연료 소모 최소화 등 이산화탄소 저감을 위해 노력한 공로를 높이 평가받아 2017년 환경정보공개 대상 시상식에서 환경부 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