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농구의 최강을 가린다! ‘2018 터키항공 유로리그’ 개막

0
27

(더 마이스=터키항공 보도자료) 유럽 최대 프로농구 클럽 대항전 ‘2018 터키항공 유로리그’ 가 세르비아의 수도 베오그라드에서 5월 18일에서 20일에 걸쳐 열린다. 유럽 프로 농구의 최강자 타이틀을 놓고 4개 팀이 접전을 벌일 예정이다. 올해 진출팀은 CSKA 모스크바, 레알 마드리드, 페네르바흐체 도우쉬 이스탄불 및 잘기리스 카우나스이다.

터키항공은 베오그라드의 중심에 위치한 ‘공화국 광장(Republic Square)’에 비행기 모형을 설치, 해당 모형을 가득 채울 수 있는 농구공 개수를 맞춘 응모자에게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터키항공 트위터 계정 팔로워들 또한, 함께 #GuessForFlight 태그를 사용하면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또 유로리그 기간 동안 ‘칼레메그단 요새(Kalegegdan Fortress)’에는 농구 팬들을 위한 행사장이 마련되어, 농구 팬은 물론 일반 방문객도 터키항공 스탠드에서 농구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소셜 미디어에서는 지난 해에 이어, 묘기 농구팀인 ‘하우 리디큘러스(How Ridiculous Team)’와 유로리그 레전드 선수들이 펼치는 묘기 농구 대결 영상이 공개된다. 올해 하우 리디큘러스 팀에 맞서는 선수들은 테오도로스 파파루카스(Theodoros Papaloukas), 마티야즈 스모디스(Matjaz Smodis) 및 두시코 사바노빅(Duşko Savanovic)이다. 이들은 베오그라드의 상징인 아발라 타워에서 슈팅 대결을 펼친다.

일케르 아이즈(İlker Aycı) 터키항공 회장은 “올해에도 유럽 최고의 농구 축제의 타이틀 스폰서가 된 것에 대해 자부심을 느낀다”며, “2010년부터 공식 타이틀 스폰서 활동을 시작한 이래, 뜨거운 열정을 지닌 우수한 팀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며 전 세계 농구팬들에게 멋진 즐거움을 선사하는 것을 매해 지켜볼 수 있어 즐겁다”고 밝혔다.

이어 “터키항공은 스포츠를 통해 전 세계를 하나로 묶을 수 있다고 믿으며, 이는 항로를 통해 세계를 잇고자 하는 터키항공의 비전과도 맞닿아 있다”며, 터키항공이 꾸준히 이어오고 있는 스포츠 후원과 재능 발굴에 대한 가치를 설명했다.

한편 일케르 회장은 “오는 주말, 스폰서로서 승리를 위해 베오그라드로 향하는 4개의 진출팀을 환영하며, 가감없이 승부를 겨뤄 좋은 결과를 거둬 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르디 베르토뮤(Jordi Bertomeu) 유로농구리그 회장은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온 터키항공 유로리그를 즐기려는 모든 농구팬들을 환영한다”며, “세르비아의 수도 베오그라드가 수천 명의 농구팬들을 위해 기꺼이 문을 열었으니, 리그 기간 동안 베오그라드 시민들과 함께 다양한 행사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비쳤다.

이어 “유로리그 기간 동안 펼쳐질 다채로운 행사는 물론, 2010년부터 꾸준히 아낌없는 지원을 제공해준 터키항공에 감사를 표한다. 스폰서들이야말로 유로리그 행사의 든든한 기반이자, 농구라는 스포츠 경기의 성장에 있어 중추적인 존재들이다.”고 말했다.

챔피언십 결승전이 열리는 스타크 아레나(Štark Arena)는 세르비아 최대의 실내 경기장으로 16,967명을 수용할 수 있으며, 농구 경기의 경우 추가 스탠드 설치로 더 많은 인원을 수용할 수 있도록 했다. 유로리그는 올해 처음으로 베오그라드에서 열리며, 전 세계에 중계된다.

첫 경기는 페네르바흐체 도우쉬 이스탄불과 잘기리스 카우나스의 대결로 5월 18일 금요일 오후 6시(현지시각)에 열리며, 이어 같은 날 저녁 9시에는 CSKA 모스크바와 레알 마드리드의 경기가 열린다. 3∙4위전은 5월 20일 일요일 오후 5시, 우승 타이틀이 걸린 결승전은 5월 20일 일요일 오후 8시에 열린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