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상암소셜박스 페스티벌’ 16일 문화비축기지에서 개최

0
84

(더 마이스=정인태기자) 서울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센터장 이은애)가 마포구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 비빌기지, 문화비축기지와 함께 16일(토) 오후 2시부터 11시까지 상암소셜박스 야외공간에서 ‘2018 상암소셜박스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문화비축기지 내에 위치한 상암소셜박스는 다양한 사회적경제 조직이 모여있는 공동 공간으로, 마포 사회적경제 공동작업장과 비빌기지로 구성되어 있다. 카페, 공유부엌, 체험공방, 워크숍룸, 공유도서관 등 시민을 위한 공유공간도 마련되어 있어, 대관이나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경우에는 언제든 이용 가능하다.

2018 상암소셜박스 페스티벌은 문화비축기지를 방문하는 시민들이 사회적경제를 친근하게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공간 활성화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3월부터 진행되고 있다.

6월은 ‘생활기술 수리마켓’을 주제로 다양한 시민 참여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대표 프로그램인 ‘업사이클링 마켓’에는 총 23개 팀이 참여해 업사이클링 체험 존을 운영하고 먹거리, 친환경 제품 등을 판매한다. ‘생활기술+수리마켓’에는 사용하다가 고장 난 장난감, 가구, 자전거 등을 가져가면 수리를 받을 수 있다. 사전 신청을 통해 집수리, 자전거수리, 공기청정기 만들기 워크숍에도 참여할 수 있다.

부대 행사로는 커피 묘목심기 공정무역 캠페인, 미술 심리상담, 맥주를 즐기며 이야기 나누는 커뮤니티 요가 클래스 ‘혼술요가’, 빅워크와 함께하는 매봉산 산책 등이 진행된다. 또 오후 8시부터는 야외에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영화 ‘타이페이 카페 스토리’를 상영한다.

마포구 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 임성열 매니저는 “상암소셜박스는 주민과 함께 살아 숨 쉬는 공간으로 다가가려고 노력 중”이라며 “매달 정기적으로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니 많은 분이 관심을 가지고 찾아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행사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마포구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서울특별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 개요

서울특별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사회적 경제 네트워크 허브로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마을기업, 자활기업 등 사회적경제 기업의 활동이 활발해져 서울 시민의 삶이 더 다채롭고 풍성해지도록 돕기 위해 2013년 1월에 설립된 민관 거버넌스 기관이다. 센터는 사회적 경제 조직들의 네트워크 촉진, 서울시와 자치구의 사회적경제 정책 환경 조성 및 사회 투자, 공공구매, 윤리적 소비 촉진 등을 통한 기업과 시민의 참여를 유도한다. 또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참여와 소통의 활성화로 정책 효과를 극대화함으로써 서울시의 사회적경제 생태계를 조성하고 활성화를 촉진한다.

웹사이트: http://sehub.net/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