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서울 지하철과 관광지 이용할 수 있는 외국인 대상 ‘지하철 자유이용권’ 개발 참여

서울교통공사, 서울관광재단, 서울신교통카드와 상품개발 위한 협약 체결 12월부터 이스타항공 기내 및 홈페이지에서 패스 판매로 인바운드 외국인 관광객에 편의 제공

0
16
이스타항공, 서울 지하철과 관광지 이용할 수 있는 외국인 대상 지하철 자유이용권 개발 참여

이스타항공이 28일 서울교통공사 본사 스마트안전상황실에서 서울시 지하철과 관광지를자유롭게 이용한 수 있는 ‘지하철 자유이용권’ 개발 및 시스템 구축을 위한 관계 기관들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 서울관광재단 이재성 대표이사, 서울신교통카드 송재찬 대표이사, 이스타항공 최종구 사장을 비롯한 각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각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인바운드 관광객 유치와 편의 증대를 위해 서울 지하철 이용과 주요 관광지 입장을 자유롭게 할 수 있는 자유 이용권 상품을 개발하고 이를 운영할수 있는 시스템 구축 및 상품판매 등에 공동 참여하게 된다.

‘지하철 자유이용권’은 외국인이 가장 많이 찾는 관광 명소가 많이 위치한 지하철 1~9호선 구간(서울교통공사 및 서울시메트로9호선 운영구간)을 유효기간동안 무제한으로 가능한 교통·관광 패스다.

올해 12월 외국인 관광객용 지하철 자유이용권 1일권과 3일권이 시범 출시될 예정이며,이스타항공은 시스템 개발에 참여해 이스타항공 홈페이지를 통해 항공권과 연계한 판매및 다양한 공동 프로모션을 통한 홍보에 참여한다. 아울러 이스타항공 기내에서도 구매할 수 있도록 해 구매 접근성을 높일 예정이다.

이스타항공 최종구 사장은 “한국을 찾는 인바운드 관광객의 관광편의를 위한 새로운 상품개발에 참여하게 되어 의미가 크고 적극적으로 참여 하겠다”며, “서울시 지하철과 관광지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패스 상품이 국내 항공과 관광 산업에 활력을 불어 넣어줄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