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 9월 17일 유나이트 포 세이프 케어 온라인 이벤트에 기조연설자로 참석

환자안전활동재단,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환자 안전 혁신 고양 위해 세계 환자 안전의 날에 글로벌 온라인 이벤트 개최

0
74

환자안전활동재단(Patient Safety Movement Foundation)이 온라인 이벤트 ‘유나이트 포 세이프 케어(Unite For Safe Care)’에서 미국 42대 대통령인 빌 클린턴(Bill Clinton)이 마지막 기조연설자로 나선다고 발표했다.

유나이트 포 세이프 케어는 9월 17일 오후 5시 미국 동부 시간에 온라인을 통해 개최될 예정으로 세계 어디서나 참여할 수 있다.

3시간에 걸쳐 개최될 유나이트 포 세이프 케어는 환자와 의료진, 정책입안자, 유명인사, 전 세계 시민들이 한자리에 모여 환자와 의료계 종사자의 안전을 향상할 수 있는 방법을 배우는 자리다. 이번 행사에는 의료 상해로 우리 곁을 떠난 사랑하는 이들을 기리고, 의료 상해로부터 살아남은 환자들을 축하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또 의료 서비스를 안전하게 만드는 데 헌신한 일선 의료진도 치하할 예정이다.

환자안전활동재단은 의료계 종사자와 환자의 안전에 꼭 필요한 시스템 전반 개선에 대한 주의를 환기하고자 6월에 ‘유나이트 포 세이프 케어(#uniteforsafecare)’ 캠페인을 발표했다. 미국 마취과학회(American Society of Anesthesiologists, ASA), 립프로그 그룹(The Leapfrog Group), 국제의료질향상학회(International Society for Quality in Health Care, ISQua)가 참여해 일부 프로그램을 공동 기획할 예정이다.

더마이스 편집국 editorial_dept@themice.or.kr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