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의 맛과 영양을 듬뿍 담은 버섯요리 퍼레이드 워커힐, 제철 맞이 ‘가을 버섯’ 특별 프로모션 선봬

• 단풍놀이 명소인 아차산 산행 후 워커힐에서 즐기는 가을 식도락 나들이 제안 • 백목이버섯과 동충하초를 넣은 중국식 게살수프부터 자연송이 초밥과 표고버섯 피자까지 다채로운 버섯 요리 선보여

0
17
중식당 ‘금룡’의 향미 코스, 일식당 ‘모에기’의 자연송이 요리, 제공; 워커힐 호텔

워커힐 호텔앤리조트(이하 워커힐)가 맛과 향이 풍부한 가을 버섯을 활용한 다채로운 버섯 요리로 구성된 특별 프로모션을 각 레스토랑 별로 선보인다.

버섯은 특히 밤낮 일교차가 커지는 가을철에 잘 자라기 때문에 가을 버섯은 어느 때 보다도 맛과 향이 풍부할 뿐만 아니라 ‘산에서 나는 보약’이라고 불릴 정도로 영양 또한가득해 누구에게나 건강식으로 적합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먼저 중식당 금룡에서는 가을 버섯 향기를 머금은 ‘향미 코스’를 선보인다. 비취 게살 수프는 백목이버섯과 동충하초를 곁들여 풍미를 높였고, 스페셜 딤섬을 비롯해 향과 맛이 뛰어나 중국에서 향고(香菇)라고 불리는 표고버섯을 이용한 향고한우안심 등을 포함한 6가지 메뉴로 구성된다. 9월 2일부터 10월 31일까지 주중 점심에 이용 가능하며,가격은 5만9천원이다.

일식당 모에기에서도 9월 2일부터 10월 31일까지 자연송이를 활용한 메뉴를 선보인다. 가을철 미각의 전령이자 땅에서 자라는 고기라고 불릴 정도로 풍부한 영양을 자랑하는 자연송이를 사용해 초밥, 전복 버터구이, 스키야키, 솥밥 등 다양한 단품 메뉴를 소개한다. 모에기에서는 자연송이 외에도 엄선된 식재료에 조리장의 노하우를 더한 가이세키, 오마카세, 철판요리 등의 정성스러운 요리를 맛볼 수 있다. 가격은 자연송이 초밥 기준 2만 5천원부터다.

피자 레스토랑 피자힐에서는 가을 버섯을 활용한 세 가지 특별 메뉴를 만나볼 수 있다. 9월1일부터 11월30일까지 3개월간 맛볼 수 있는 가을 버섯 메뉴는 모둠 버섯 구이 샐러드와 표고버섯 피자, 그리고 느타리버섯이 곁들여진 한우 불고기 크림 파스타로 구성된다. 특히 표고버섯 피자는 해마다 고객들의 반응이 좋아 올해는 표고와 양송이버섯과 함께 다양한 토핑을 더해 향과 맛을 보강했다. 가격은 표고버섯 피자 스몰 사이즈 기준 5만 5천원.

워커힐 식음료 기획 관계자는 “다른 계절에 비해 가을에는 확실히 버섯을 활용한 메뉴의 판매가 증가하는 등 실제 고객들에게도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가족과 함께 단풍놀이 명소인 아차산 산행 후 워커힐의 각 레스토랑에서 마련한 다양한 버섯 메뉴를 즐기는 가을 나들이 코스를 제안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8월 20일, 워커힐 외부사업부에서는 고객 서비스 강화를 위한 ‘가을 메뉴 R&D 품평회’를 진행했다. SKY72 바다코스 내 클럽하우스에서 열린 이번 메뉴 품평회는워커힐이 운영하는 외부 레스토랑(SKY72 바다, 인천그랜드, 힐드로사이, 샤인데일, 코리아CC, 인천공항 환승호텔 및 마티나 라운지)에서 가을 식재료를 활용해 꼬막 강된장 비빔밥, 곤드레 붉은대게장밥, 가을 대하 치즈 샐러드 등 총 14개의 제철 메뉴를 다양하게 선보이기도 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