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에어, 2020년 하계시즌 아시아 네트워크 확장 집중

■ 일본 하네다 공항 신규 취항으로 헬싱키-도쿄 노선 운행 횟수 증가■ 부산, 베이징 등 아시아 신규 취항지 지속적으로 발굴 노력

0
15
핀에어-A350-항공기

아시아와 유럽을 가장 빨리 잇는 유럽 대표 항공사 핀에어(한국지사장 김동환)가 아시아 네트워크 확장의 일환으로 2020년 하계 시즌부터 일본 하네다 공항을 통해 헬싱키와 도쿄를 연결한다.                   

해당 노선은 일본 나리타 공항에 이어 해당 도시로 향하는 두 번째 취항이다. 하네다 공항의 예상 비행 일정은 저녁 시간대로 낮 시간대에 운항하는 나리타 공항과는 차이가 있다. 여행 시간 선택권이 다양해짐에 따라 승객들의 편의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공항의 슬롯 등 운항과 관련된 기타 제반 사항은 정부 승인에 따라 추후 확정될 예정이다.

핀에어는 아시아 지역의 네트워크를 꾸준히 넓혀왔다. 해당 노선을 비롯해 올 11월 베이징 다싱 국제공항 신규 취항, 2020년 부산-헬싱키 신규 취항 등을 발표한 바 있다.

핀에어 상용부문 수석부사장 올레 올버(Ole Orvér)는 “핀에어의 핵심 전략 중 하나는 아시아와 유럽을 잇는 것이다. 아시아 신규 취항지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핀에어 승객들에게 보다 많은 여행 기회를 제공하는데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