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인천-정저우 신규취항

10월 16일 인천-정저우 ZE853·854 편 첫 운항 나서정저우 노선을 시작으로 중국, 대만, 마카오 등 다양한 신규취항 노선 잇달아 취항 예정

0
2
이스타항공, 인천-정저우 신규취항

이스타항공이 10월 16일 오후 9시 인천에서 출발하는 인천-정저우 첫 운항(ZE853)에 나섰다.

이스타항공은 16일 저녁 인천국제공항 114번 게이트에서 이스타항공 임직원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인천-정저우 신규취항을 기념하는 기념행사를 가졌다.

올해 신규 배분된 운수권 중 상하이에 이어 두 번째로 취항하는 정저우 노선은 국적 LCC로는 처음으로 취항하게 되어 항공이용자들에게 보다 탄력적인 운임을 제공해나갈 수 있게 됐다.

이스타항공의 인천-정저우 노선 스케줄은 하계스케줄 기간인 오는 26일까지 주4회 운항하며 동계스케줄 기간인 10월 27일부터 3월 28일까지는 주 2회 운항한다.

정저우는 중국 무술의 발원지 소림사, 중국의 3대 석굴인 용문석굴, 중국의 그랜드캐니언이라고 불리는 태항산 등 다양한 문화 관광이 가능해 5060세대의 관광수요가 높은 곳이다.

이스타항공은 이번 정저우 취항을 시작으로 장가계, 하이커우, 마카오, 화롄, 가오슝 등 다양한 신규취항을 통한 노선 다변화에 본격적으로 집중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이스타항공 최종구 대표이사는 “오늘 정저우 노선 취항은 중국, 대만 등 다양한 노선으로 다변화하는 첫 발걸음”이라며 “저비용항공사로서 단독으로 취항하는 노선인 만큼 기존 중국노선 운항경험을 토대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스타항공은 제주에서 출발하는 홍콩(주3회)과 마카오(주4회)노선에 오는 10월 27일부터 신규취항 스케줄을 확정짓고 이스타항공 홈페이지및 모바일에서 판매를 시작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