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카오·홍콩 하늘 길 열어나간다이스타항공, 인천-마카오, 제주-마카오·홍콩 신규취항

27일 인천-마카오, 제주-마카오, 제주-홍콩 첫 운항 시작 ... 신규취항식 가져

0
1
이스타항공, 인천-마카오, 제주-마카오·홍콩 신규취항!

이스타항공이 10월 27일 인천-마카오, 제주-마카오, 제주-홍콩 노선에 신규취항하며 첫 운항에 나섰다.

이스타항공은 27일 임직원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인천국제공항과 제주국제공항에서 신규노선의 첫 운항을 축하하는 신규취항식을 가졌다.

인천-마카오는 주 7회, 제주-마카오는 주 4회, 제주-홍콩은 주 3회 운항한다. 특히 제주-마카오 노선의 경우 이스타항공 단독노선으로 제주국제공항의 새로운 항공수요를 충족시켜나갈 전망이다.

또한 이번 신규취항으로 기존 운항노선인 인천-홍콩 노선과 함께 인천, 제주출발 홍콩과 마카오를 연계한 다구간 여행이 가능해 항공편의가 확대된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이번 홍콩, 마카오 노선을 포함해 중국, 대만 등 다양한 노선 신규취항으로 노선 다변화를 본격화 하고 있다”며, “기존 수도권 공항뿐만 아니라 청주, 제주, 부산 등 지방공항 노선 신설로 지방공항 활성화에도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스타항공은 오늘(28일)까지 레드페스타 사전이벤트를 마감하고 오는 29일 오후 2시부터 본격적인 레드페스타 이벤트에 돌입한다. 최장기간 최대 특가 이벤트인 ‘레드페스타(RED FESTA)’에는 신규노선인 인천-마카오, 제주-마카오, 제주-홍콩 노선도 포함된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