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겨울 외투는 맡기고 가볍게 여행 떠나세요!”

- 더운 나라 갈 때 편리하게 외투 보관하고 떠나는 코트룸 서비스 실시 -

0
2
티웨이항공, "겨울 외투는 맡기고 가볍게 여행 떠나세요!"

티웨이항공이 따뜻한 여행지로 떠날 때 보다 가볍게 떠날 수 있도록 외투를 보관해주는 ‘코트룸 서비스’를 이번 겨울 여행을 떠나는 고객들에게 추천한다.

코트룸 서비스는 티웨이항공의 국제선(인천, 김포 출발)을 이용하는 고객이라면 누구나 출국 당일에 이용 가능하다. 보관 장소는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내 트래블 스토어, 김포공항 및 공항철도 서울역, 홍대입구역에도 마련되어 있다.

동남아 등 따뜻한 나라로 여행을 떠날 경우 집에서 입고 나온 겨울 외투가 무겁고 번거로운 짐이 되기 마련인데, 코트룸 서비스를 이용한다면 가볍게 여행을 떠날 수 있어 매우 편리하고 실용적인 서비스라고 티웨이항공 측은 전했다.

외투 보관을 위해서 당일 출발하는 항공편의 탑승권이나 e-티켓을 제시하면 된다. 해당 서비스는 오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연중무휴 운영하며, 성인 1인당 1벌, 6일 보관 기준 9천 원에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신발, 장갑, 목도리 등 추가적인 방한물품도 2천 원만 추가하면 함께 보관이 가능하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동남아, 괌, 사이판 등 더운 휴양지를 방문할 때, 코트룸 서비스를 추천드린다”라며 “또한 서울역에서 코트룸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외투를 맡긴 후 도심공항터미널을 통한 빠른 탑승수속과 출국심사를 거쳐 보다 편리하게 떠날 수 있다”라고 전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